숙면을 방해하는 취침 전 행동 5가지


잠을 제대로 들지 못하고 뒤척이거나 충분한 수면을 취하지 못하면 체중이 증가하게 되고, 면역 체계가 약해지며, 다음 날에도 계속해서 멍한 기분을 느끼게 되는 악순환으로 이어지는데요. 만약 잠에 쉽게 들지 못하거나 잠이 들어도 중간에 깨는 문제들을 겪는다면, 아래 5가지 행동을 지양할 필요성이 있습니다.



숙면을 위해 취침 전 피해야 할 행동 5가지

1. 기름지거나 고지방 음식을 섭취하는 것


기름지거나 고지방 식품을 섭취하면, 다음날 아침까지 위장이 밤새도록 처리해야만 하는 과제를 던지는 행위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제대로 수면을 취하지 못하게 되는데요. 패스트푸드, 아이스크림, 튀김 음식 등과 같은 식품은 잠들기 전에 가급적이면 먹지 말아야 합니다.


2. 스크린을 쳐다보는 것


많은 사람들이 잠들기 전에 노트북으로 웹서핑을하거나 TV를 시청하거나 침대에서 스마트폰을 사용하곤 합니다. 하지만 전자기기의 스크린에서 나오는 블루라이트는 두뇌를 일깨우기 때문에 밤에 제대로 잠에 들지 못하게 만듭니다. 만약 침대에 그냥 누워있는 것이 심심하게 느껴진다면, 편안한 책을 읽거나 명상, 스트레칭 등을 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3. 강도 높은 운동을 하는 것


운동을 주기적으로 하는 것은 수면의 비법 중 하나입니다. 하지만 잠들기 바로 전에 격한 운동을 하는 것은 좋은 방법이 아닙니다. 운동 후에 무언가를 먹어야 할 뿐만 아니라 심박수를 및 에너지 수치를 높이기 때문에 금방 잠에 빠져들지 못합니다. 숙면을 위해서는 적어도 잠들기 3시간 전에 운동을 끝내는 것이 좋습니다.



4. 잠들기 전까지 일을 하는 것


다음 날 아침에 큰 미팅이 있거나 프로젝트가 있다면, 저녁 이후에도 늦게까지 일을 하게 되는데요. 적어도 잠들기 1시간 전에는 업무를 중단하는 것이 좋습니다. 두뇌에 휴식 시간을 주는 것이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5. 카페인을 섭취하는 것


카페인은 커피, 차, 초콜릿에서 찾아볼 수 있는 각성제 성분입니다. 수면에 방해를 받지 않는 카페인의 섭취량은 개개인마다 차이가 존재하지만 잠들기 전에는 섭취하지 않는 것이 이상적입니다. 알코올도 마찬가지인데요. 잠자기 전에 마시는 맥주나 와인은 오히려 수면을 방해하는 요인이 됩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 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