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식 예방! 식욕 조절 돕는 다이어트 간식 BEST 5


식사 사이의 배고픔을 채우기 위해 먹는 간식은 식이섬유와 영양분이 풍부한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좋은데요. 식이섬유는 포만감을 오랜 시간 느끼게 도와주기 때문에 다이어트의 최대 적인 식욕을 다스릴 수 있습니다. 그리고 영양분을 충분히 공급받지 못하는 식이요법 상황에서 각종 영양분이 듬뿍 담긴 간식은 영양의 불균형을 막아줄 수 있습니다. 과식을 예방할 수 있는 똑똑한 5가지 다이어트 간식을 소개합니다.



1. 천연 요거트&베리류


천연 요거트에 포함된 락토바실루스, 액시도필러스, 비피더스 등의 유익한 박테리아는 소화를 돕고, 과잉 가스를 제거하여 복부 팽만감을 완화시키는 역할을 합니다. 또한, 단백질 함량이 높기 때문에 포만감을 높여 식욕을 억제시키는 효과도 있는데요. 베리류는 폴리페놀과 천연 성분이 포함되어 있어서 지방을 태우는 데에 도움을 줍니다. 요거트에 베리류를 추가하면,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되며, 잉여 지방을 소모할 수 있습니다. 


2. 아몬드


아몬드는 식이섬유가 풍부하여 포만감을 주며, 근육을 향상시키고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만드는 데 도움을 주는 식품인데요. 부피가 작기 때문에 간식용으로 휴대하고 다니면서 섭취하면 좋습니다. 그리고 아몬드의 L-아르기닌은 신체가 운동 중에 더 많은 탄수화물과 지방을 태울 수 있도록 합니다. 이 외에도 비타민 E, 단백질, 마그네슘 등 건강에 좋은 성분으로 가득 차 있습니다. 



3. 삶은 달걀


완전한 식품으로 불릴 정도로 다양한 영양분이 포함되어 있는 달걀은 식사뿐만 아니라 간식으로도 선택할 수 있는 훌륭한 식품인데요. 단백질과 지방을 섭취함으로써 충분한 포만감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또한, 조리가 간편하며, 이동 중에도 삶은 달걀을 가지고 다니면서 섭취할 수 있습니다. 


4. 고구마


고구마는 식이섬유가 풍부하고 혈당지수가 낮아서 포만감을 주며, 음식물을 천천히 소화시켜 과식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는데요. 열량이 낮고 영양분이 풍부하여 밥 대신 탄수화물 섭취가 가능한 식품입니다. 또한, 고구마는 찌거나 구워 먹는 등 조리 방법에 상관없이 비타민이나 미네랄 등의 영양성분이 크게 달라지지 않기 때문에 다양한 요리에 활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5. 샐러드


식이섬유가 풍부한 음식은 소화가 느리게 진행되기 때문에 식이섬유가 풍부한 음식을 섭취하는 것은 과식을 조절하는 현명한 방법 중 하나인데요. 각종 채소와 과일 등이 담긴 샐러드를 간식으로 섭취하면, 오랜 시간 포만감을 느낄 수 있으며, 식욕을 줄일 수 있어서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고, 건강 관리에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