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 아플 때 꼭 해야 하는 운동 5가지


대부분의 시간 동안 책상이나 차량 등에 앉아 있으면, 서있는 것보다 훨씬 더 많은 압력을 척추에 가하기 때문에 통증을 느낄 수 있는데요. 허리 통증이 있을 때, 운동하고 싶은 기분이 들지 않더라도 운동을 통해 통증을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특히 운동 부족은 자연 치유력을 지연시키고, 고통을 더욱 악화시킬 수 있는데요. 허리 근육을 강화시켜 통증을 예방하거나 개선하는 5가지 운동을 소개합니다.



1. 브릿지


바닥 위에서 등을 대고 똑바로 눕고, 무릎은 구부리며 발이 무릎 바로 밑에 있도록 합니다. 그리고 복근과 엉덩이에 힘을 주며, 엉덩이를 천장 방향으로 들어 올리는데요. 어깨부터 무릎까지 몸통으로 최대한 긴 사선을 만든다고 생각하고 동작을 유지합니다. 이때 척추가 구부러지지는 않았는지 엉덩이가 처지지는 않았는지 확인해야 하며, 엉덩이와 복근에는 계속해서 힘을 주고 1분 동안 버텨야 합니다. 


2. 버드독


바닥에 무릎을 꿇고 엎드린 자세에서 시작합니다. 그리고 복근에 힘을 크게 주면서 척추 방향으로 밀어 넣으면 자세 유지에 도움이 되는데요. 몸통을 고정하면서 오른쪽 팔과 왼쪽 다리를 곧게 뻗습니다. 그런 다음 엎드리는 자세로 돌아오고, 이번에는 왼쪽 팔과 오른쪽 다리를 곧게 뻗어줍니다. 팔과 다리를 바꿔가며, 1분 동안 운동세요. 아령을 들어주면 운동 효과를 높일 수 있습니다. 



3. 플랭크


복부와 엉덩이에 힘을 주고, 골반이 솟구치거나 아래로 처지지 않도록 몸의 균형을 유지해야 합니다. 또한, 팔꿈치는 어깨 바로 밑에 있도록 하며, 손바닥은 펴서 바닥에 고정시킵니다. 어깨 근육을 단단하게 유지하고, 목이 어디에도 치우치지 않도록 중립적인 방향을 잡고, 시선은 바닥을 향합니다. 처음에는 20~30초씩 올바른 자세를 유지하는 연습을 하고, 익숙해지면 1분 이상 시간을 늘리는 것이 좋습니다. 


4. 사이드 플랭크


팔꿈치 플랭크 자세에서 몸의 한쪽을 개방시키면서 사이드 플랭크 자세로 변형시키면 되는데요. 오른쪽 팔뚝과 다리로 몸을 지탱하며, 왼쪽 손은 천장을 향해 뻗어줍니다. 시선은 왼쪽 손가락 끝을 향하며, 10회 호흡한 후, 반대 방향으로 반복하며, 1분 동안 운동합니다. 자세를 취할 때에는 복근에 힘을 주고, 흐트러지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 자세에서 균형을 맞추기 어렵다면, 호흡을 뱉으면서 왼쪽 팔을 몸통에 붙여줍니다. 



5. 캣&카우


무릎을 꿇은 자세로 시작하는데요. 복근에 힘을 주고, 등은 휘어짐 없이 곧게 유지합니다. 숨을 들이마시며 배를 부드럽게 만들면서 등을 아치 형태로 구부리며, 숨을 내뱉으면서 등을 천장 방향으로 둥글게 맙니다. 이때 복근에 힘을 주어 척추 방향으로 밀어 올립니다. 1분 동안 2가지 자세를 교차적으로 진행하며, 호흡을 깊게 유지하면서 서두르지 않도록 천천히 진행합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