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고난 줄 알았던 스타들의 몸매 관리 운동


타고난 줄 알았던 스타들의 대부분은 몸매 관리를 위해 매일 식이요법과 함께 필라테스, 요가, 스트레칭, 유산소 운동, 스쿼트 등의 운동을 병행하고 있는데요. 하루아침에 만들어진 몸매가 아닌 꾸준한 노력의 결과라고 할 수 있습니다. 스타들이 몸매 관리를 위해 선택한 운동을 확인하세요.



손나은


손나은은 플라잉 요가와 필라테스, 스쿼트 등으로 꾸준하게 몸매를 관리하고 있습니다. 특히 해외 공연 일정으로 피트니스 센터에 가지 못할 때는 스쿼트 운동(하루 20번씩 5세트, 총 100개)을 통해 몸매 관리를 한다고 하는데요.



스쿼트는 절대 없어질 것 같지 않던 엉덩이 아래쪽 살을 빼주고, 허벅지에 탄력이 생겨서 추천할 만한 동작이라고 전했습니다. 언제 어디서나 도구 없이 할 수 있는 스쿼트는 하체 부위의 군살을 제거할 수 있고, 엉덩이와 허벅지 근육을 키울 수 있어서 아름다운 몸매를 만들 수 있는 운동법입니다. 



한혜진


우월한 몸매의 소유자 한혜진은 관리가 중요한 시즌에는 평소보다 운동 시간을 늘린다고 하는데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체지방을 측정하고, 공복에 실내 자전거 타기와 같은 유산소 운동과 플랭크, 푸시업, 윗몸일으키기, 스쿼트와 같은 근력 운동으로 하루를 시작한다고 합니다.



홈트레이닝뿐만 아니라 헬스장에서도 기구를 활용하여 꾸준하게 운동을 이어나간다고 하는데요. 완벽한 몸매를 갖기 위해서는 꾸준하게 운동할 수 있는 시간을 투자하는 것이 꼭 필요합니다. 



신세경


신세경은 자신의 SNS에 필라테스 운동을 하는 모습을 올리며, 몸매를 유지하는 비결을 공개했는데요. 필라테스는 틀어진 척추와 골반을 교정하여 바로잡을 수 있어서 몸매를 아름답게 가꿀 수 있으며, 다이어트뿐만 아니라 근력 향상과 피부 탄력, 스트레스 해소 등에도 효과적인 운동입니다.



또한, 평소 유산소 운동을 꾸준히 하는 습관이 있어서 아무 생각 없이 걷거나 뛴다고 하는데요. 하루라도 거르면 개운하지가 않아서 운동을 계속하고 있다고 합니다. 걷기나 달리기는 누구나 간편하게 할 수 있는 유산소 운동으로써 운동 속도를 느리거나 빠르게 불규칙적으로 조절하고, 온몸을 사용하며, 경사도를 추가함으로써 효과를 극대화시킬 수 있습니다. 



이하늬


이하늬는 방송을 통해 스트레칭하는 모습을 종종 공개했는데요. 몸의 독소를 배출하고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하기 위해 스트레칭을 한다고 합니다. 실제로 스트레칭은 독소와 노폐물 배출을 돕고, 혈액순환을 촉진해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만드는데요. 몸매 관리와 다이어트를 위해 매일 꾸준하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평소 몸매 유지를 위해 필라테스를 즐겨하는 이하늬는 옷을 입기 전에 입는 속옷 같은 운동이라고 말하며, 몸의 틀어진 곳을 잡아놓고 운동해야 건강하고 바르게 운동할 수 있다고 하는데요. 다이어트와 근력 향상에 도움이 되는 필라테스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유명 연예인들이 몸매 관리를 위해 하는 대표적인 운동입니다. 


강소라


강소라는 다이어트를 하기 위해 가장 먼저 했던 것이 자세 교정이라고 말하며, 걸어 다니는 습관부터 앉아있는 습관까지 똑바른 자세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하는데요. 실제로 자세 교정은 다이어트에 많은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잘못된 자세를 통해 몸의 균형이 무너지면, 신체의 순환을 방해하여 배, 허벅지 등의 특정 부위에 살이 찔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합니다.



그리고 평소 발레와 유산소 운동을 꾸준하게 병행하면서 다이어트를 진행한다고 하는데요. 발레가 다이어트에 도움을 주는 가장 큰 이유는 체형 교정에 있습니다. 또한, 살이 쉽게 빠지지 않는 등이나 하체 부위의 군살을 제거하는 데 도움을 주는데요. 체형을 교정하고, 군살을 제거하여 예쁜 몸매 라인을 만들 수 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