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동안 쌓인 스트레스를 날려버리는 자세 5가지


스트레스를 받으면 몸도 긴장하게 되어 통증을 유발하기 때문에 하루 동안 쌓인 스트레스와 긴장감을 풀어주는 것이 반드시 필요한데요. 몇 가지 요가 자세를 심호흡과 함께 진행하면서 근육의 긴장을 풀고, 마음을 진정시키는 동시에 불안감이나 두려움과 같은 문제를 떨쳐내는 효과도 얻을 수 있습니다. 하루 동안 쌓인 스트레스를 날려버리는 자세 5가지를 확인하세요.



1. 머리 서기 자세


무릎을 꿇고 앉은 후, 팔뚝과 무릎을 대고 엎드려서 시작합니다. 그리고 손을 깍지 껴서 팔꿈치와 삼각형 모양으로 지지대를 만들어 주는데요. 머리를 받혀줍니다. 그런 다음 허리를 세우고 다리를 쭉 펴준 후, 발이 조금씩 걸어서 가슴 방향으로 온다는 느낌으로 다가오다 공중으로 들어 올립니다. 마지막으로 다리와 척추를 꼿꼿하게 세워준 후, 10초 이상 자세를 유지합니다. 1분 동안 반복하세요. 


2. 다운도그 자세


무릎을 꿇고, 엎드린 자세로 시작하며, 손가락은 벌려줍니다. 그리고 발가락을 바닥에 대고, 무릎을 바닥에서 들어 올립니다. 그런 다음 햄스트링과 종아리가 개방되기 시작하면, 다리를 쭉 펴면서 발꿈치를 바닥으로 낮추기 시작합니다. 머리는 어깨 사이에 편안히 두도록 하고, 30초 이상 심호흡하세요. 1분 동안 반복합니다. 



3. 소 머리 자세


다리가 교차된 자세로 앉아서 시작합니다. 오른쪽 허벅지 상단에 왼발을 가져가 오른쪽 엉덩이에 최대한 가까이 밀어 넣습니다. 그리고 왼쪽 엉덩이 옆으로 오른발 발목을 가져옵니다. 그런 다음 왼쪽 무릎이 오른쪽 무릎 위에 있는지 확인하세요. 척추를 똑바로 수직으로 유지하고, 머리를 앞으로 향하게 합니다. 오른팔을 들어 어깨 위로 가져가고, 왼팔을 등 아래에서 올려서 손을 맞잡으세요. 자세를 유지하며 최대한 버티고, 1분 동안 반복 운동합니다. 


4. 코브라 자세


바닥에 배를 두고 누운 다음 손바닥을 바닥에 대고 몸통을 일으켜 세웁니다. 척추를 스트레칭하고, 목도 길게 늘여줍니다. 머리를 뒤로 낮추면, 가슴과 목까지 스트레칭이 가능합니다. 자세를 유지하며 최대한 버틴 후, 가슴을 낮추어 다시 바닥에 가져다 댑니다. 동일한 과정을 1분 동안 반복하세요. 



5. 차일드 자세


바닥에 무릎을 꿇은 자세를 취하고, 무릎을 엉덩이 넓이만큼 벌려줍니다. 그리고 숨을 깊게 마시고, 내쉴 때 몸통이 허벅지 위에 올라가게끔 구부립니다. 그런 다음 목과 척추를 최대한 길게 빼고, 갈비뼈를 꼬리뼈에서 최대한 멀게 하며 어깨에서 머리를 길게 빼세요. 팔은 다리 옆에 편히 두다가 앞으로 뻗어줍니다. 자세를 유지하며 심호흡하세요. 1분 동안 스트레칭하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