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 통증을 유발하는 운동 중 저지르는 실수 5가지


허리 통증은 현대인의 고질병 중 하나인데요. 활동이 없거나 항상 앉아 있는 것처럼, 허리 통증을 유발하는 요소들은 다양합니다. 그리고 허리 통증은 운동 실수로 인해서 발생할 때도 있는데요. 허리 통증을 유발하는 운동 중 실수 5가지를 확인해보세요.



허리 통증을 유발하는 운동 중 저지르는 실수 5가지

1. 과도하게 크런치를 한다.


크런치를 너무 과도하게 시행하면, 운동을 하지 않는 것보다 더욱 나쁜 결과를 맞이할 수 있습니다. 크런치는 복부 근육을 활성화하면서 엉덩이의 굴근을 사용하는 운동인데요. 엉덩이 굴곡근을 수축시키며, 아주 단단하게 만듭니다. 그리고 요추를 앞으로 당기면서 허리 통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허리 통증이 있다면 크런치는 그만하고, 복근을 키워주는 다른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2. 스트레칭을 하지 않는다.


근육을 강화하면 요통을 덜어주지만 충분하지는 않습니다. 종종 타이트한 근육이 허리 통증을 유발할 수 있는데요. 운동 전후에는 전신을 스트레칭하고, 엉덩이와 햄스트링 운동에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좋습니다.


3. 올바른 자세로 운동을 하지 않는다.


많은 사람들이 저지르는 가장 흔한 실수는 데드 리프트를 하는 동안 등을 구부리는 것입니다. 이렇게 허리를 구부리면 부상을 입을 수도 있는데요. 무거운 물건 등을 들어 올릴 때에는 등을 항상 직선으로, 중앙에 있게끔 해야 합니다. 플랭크나 푸시업을 할 때에 골반이 밑으로 쳐지는 것도 주의해야 합니다.



4. 너무 무거운 무게를 든다.


처음 해보는 운동을 주의 없이 도전하거나 개인 기록을 깨기 위해서 지나친 욕심은 피해야 합니다. 꾸준한 진도는 한 번에 많은 체중을 들어 올리는 것보다 안전합니다.



5. 코어 운동을 하지 않는다.


강한 코어는 척추를 안정적이고, 중립적인 자세로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줍니다. 코어가 척추를 지지할 정도로 강하지 않다면, 허리 통증이 생기게 되는데요. 정기적으로 운동을 하면서 근육을 강화시키면서 복근을 강화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나이가 들면 들수록 코어 운동에 더 심혈을 기울여야 합니다. 요통의 위험을 낮추고, 낙상 가능성을 줄이며, 전체적인 근력을 증가 시키는 데에 도움을 주기 때문입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 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