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진 엉덩이를 올려주는 힙업 운동 5가지


처진 엉덩이 때문에 고민이라면, 엉덩이를 힙업시키는 운동을 꾸준하게 반복하면 효과를 볼 수 있는데요. 처진 살을 끌어올리고, 볼륨을 키울 수 있으며, 하체의 근력을 향상시킬 수 있습니다. 또한, 몸매 비율을 개선할 수 있으며, 다리가 길게 보이는 효과도 얻을 수 있는데요. 처진 엉덩이를 올려주는 힙업 운동 5가지를 소개합니다.



1. T 밸런스


똑바로 서서 왼발에 무게 중심을 옮기고, 오른발을 뒤로 뻗어줍니다. 동시에 상체를 숙이면서 팔을 머리 위로 뻗어주세요. 그러면 전체적으로 T자 모양이 완성됩니다. 자세를 유지하며 최대한 버티고, 30초 동안 반복합니다. 그런 다음 반대편 다리로 버티면서 30초 운동하세요. 물병이나 아령을 들고 운동하면, 효과를 높일 수 있습니다. 


2. 와이드 스쿼트 변형


다리를 넓게 벌리고 서는 와이드 스쿼트 자세로 시작합니다. 그리고 손은 가슴 앞에서 모아서 깍지 껴 잡아주세요. 그런 다음 엉덩이를 내리고 스쿼트를 1회 하고, 다시 스쿼트를 하면서 발끝을 바깥 방향으로 틀어줍니다. 그러면 하체의 자극을 높일 수 있습니다. 발끝을 바꿔가며 1분간 반복하세요. 



3. 런지


바닥에 서서 왼쪽 다리를 앞으로 내딛고 런지 자세를 만듭니다. 양쪽 무릎을 90도 각도로 만들고, 바닥을 누르면서 원래 자세로 돌아옵니다. 30초 동안 반복 후, 오른쪽 다리로 동일하게 30초 반복하세요. 손은 몸 옆에 편하게 두거나 가슴 앞에서 모아줍니다. 


4. 브릿지 & 짐볼


바닥에 등을 대고 누워서 다리를 짐볼 위에 올립니다. 그리고 엉덩이를 공중으로 들어주세요. 그런 다음 다리로 짐볼을 당겼다가 밀어주는 운동을 반복하면 되는데요. 1분간 진행하며, 복부에 둔부에 힘을 주고, 자세를 안정적으로 유지합니다. 



5. 로커스트


바닥에 배를 대고 엎드려서 시작합니다. 그리고 하체를 공중으로 살짝 들어주세요. 발끝을 뻗어주면서 다리가 구부러지지 않도록 합니다. 그런 다음 상체를 일으키면서 팔을 뒤로 뻗어서 최대한 척추를 늘여줍니다. 1분 동안 계속해서 반복하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