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진 엉덩이를 빠르게 교정하는 운동 자세 5가지


구부정한 자세로 오랜 시간 생활하면, 엉덩이의 근육이 약해지면서 처지기 시작하고, 탄력이 없어 보이게 되는데요. 골반이 틀어지거나 신체의 균형이 무너지는 경우가 발생하기도 합니다. 또한, 허리, 골반, 고관절 등 각종 통증의 원인이 되기도 하는데요. 근육을 활성화시키는 움직임을 통해서 엉덩이의 탄력을 복구할 수 있습니다. 처진 엉덩이를 빠르게 교정하는 운동 자세 5가지를 확인하세요.



1. 코브라


플랭크 기본자세로 엎드려서 시작하세요. 그리고 골반을 바닥에 붙인다는 생각으로 하체를 내려줍니다. 그러면 척추를 늘여줄 수 있는데요. 엉덩이를 포함한 상체와 하체를 늘이면서 단축된 근육을 활성화시킬 수 있습니다. 1분 동안 반복하세요. 


2. 체어


다리를 모으고 매트에서 서서 손을 머리 위로 올리세요. 그리고 무릎을 구부리면서 엉덩이를 바닥으로 내리면 되는데요. 시선은 정면을 보거나 손끝을 향합니다. 자세를 최대한 유지하면 1분 동안 반복하세요. 복부와 둔부에는 긴장감을 유지합니다. 



3. 사이드킥


매트에 무릎을 꿇고 손바닥을 대며 엎드리세요. 네발기기 자세가 준비되면, 오른쪽 다리를 오른쪽 방향으로 뻗었다가 돌아오는 움직임을 진행합니다. 30초 진행 후, 왼쪽 다리를 왼쪽으로 뻗는 동작으로 30초 진행합니다. 척추는 중립을 유지하세요. 


4. 브릿지킥


매트에 등을 대고 누운 후, 무릎을 구부리고 발을 붙이세요. 그리고 엉덩이를 들면서 브릿지 자세를 만듭니다. 그런 다음 오른쪽 다리를 뻗어서 엉덩이를 내렸다가 드는 업다운 동작을 30초 진행합니다. 이번에는 왼쪽 다리를 뻗고, 업다운 동작을 30초 진행하세요. 



5. 플랭크 & 짐볼


무릎을 꿇은 상태에서 팔을 짐볼 위에 댑니다. 그리고 짐볼에 상체를 기대면서 발을 뻗어서 플랭크 자세를 만드세요. 균형이 무너지지 않도록 주의하고, 최대한 버티는 동작을 1분 동안 진행합니다. 밸런스 잡기가 힘들다면, 짐볼을 벽에 기대서 진행합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