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에서 물이 흐른다고? 다한증을 개선시키는 방법


특정 부위에서 땀이 많이 발생하는 것은 일상 생활에 불편함을 주는 것 뿐만 아니라 대인 관계에 있어서도 지장을 줄 수 있는데요. 건강에 문제가 생겨서 다한증이 발생하기도 하지만 특별한 건강상에 문제가 없이 찾아오기도 합니다. 땀의 분비는 신체의 체온 조절을 위해 꼭 필요한 기능인데요. 필요 이상의 땀이 나는 경우라면 아래의 몇 가지 방법을 참고할 수 있습니다.



다한증을 개선시키는 방법 4가지

1. 물 이용하기


물의 중요성은 누구나 다 알고 있는 사실입니다. 물은 불사의 영약이라고 불리는 원소로, 수만 가지의 건강 문제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 손바닥 다한증을 개선시키기 위해서 물을 꾸준하게 섭취하는 것이 상당히 중요한데요. 물을 섭취함으로써 체온을 지속적으로 안정시킬 수 있습니다. 체내에 쌓인 유해한 독소는 다한증을 악화시키는 원인 중 하나인데요. 물은 체내의 유해한 독소를 제거하는 역할을 합니다.


2. 토마토 이용하기


토마토는 95%가 수분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비타민 A와 C가 풍부하고, 베타카로틴과 같은 항산화제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수분이 풍부하며, 차가운 성질을 지닌 토마토는 체온을 안정시키는 데 도움을 주는데요. 매일 꾸준하게 토마토 주스를 1잔씩 섭취하면, 체온이 과열되는 것을 막을 수 있으며, 다한증을 개선시키는 것에도 효과가 있습니다.



3. 포도 이용하기


포도는 포도당 및 과당으로 구성되어 수분이 풍부하며, 칼륨, 칼슘, 비타민 B1, C 등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도한, 갈증 해소에도 좋으며, 피로 회복의 효과도 가지고 있는데요. 하루에 15알에서 20알 정도 꾸준하게 섭취하면, 체온을 안정적으로 유지할 수 있으며, 다한증 개선에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4. 옥수수 전분 이용하기


옥수수 전분을 손바닥에 발라주면 땀이 과도하게 나는 것을 제어할 수 있습니다. 옥수수 전분은 옥수수 알 배젖에서 추출한 것으로, 복합 탄수화물을 지니고 있어서 과도한 땀을 흡수할 수 있습니다. 손바닥에 옥수수 전분을 꾸준하게 발라주면, 다한증이 개선되는 효과를 체감할 수 있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 버튼을 클릭해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